시작은 배터리였다.

차님의 배터리가 몇 년 전부터 슬슬 맛이 가기 시작해서 교체를 하기로 마음을 먹었다.


근데 이게 정비소에서 교환을 하려니 그냥 내가 가는 것보다 더 많은 돈이 드는 것이었다.

웬만한 공임비는 별로 아까워하지 않는 터라 한 2~3만원돈 더 받는 거면 바퀴교환까지 세트로 할 의향이 있었는데, 그 배를 넘는 공임비가  들어 그 돈을 주고 갈 수는 없었다. 난 거지라...

(공임비가 터무니 없다는 말은 아니다. 그 정도면 정당하긴 하지만 예상보단 많이 나와서 공임비까지 주는 쉬운 길을 포기했다는 의미)


역시 공임비가 아까우면 직접 가는 수 밖에.


요즘은 좋은 세상이라 배터리를 사면 갈이끼울 수 있는 공구까지 같이 배달해준다.

그리고 폐 배터리를 다시 돌려줄 때(이것도 고물상에 팔면 돈이 되지만... 이것까지 포함해서 인터넷 가격은 낮은 거니...) 공구를 다시 뿅~ 하고 보내주면 됨.


열심히 갈기 시작했는데 그만... 배터리를 고정해주는 철판을 고정시켜주는 볼트가 뿅 하고 차 하부로 빠져버렸다.


[다이매뉴얼] 뉴스포티지 배터리 교체. : 뉴스포티지 배터리 교환13.JPG

바로 이 놈...(출처: 스포넷)


왔더...

운이 좋으면 차 밑으로 굴러나왔을텐데 그냥 아래쪽에 담겨버린 상태.

흑흑. 설상가상 나는 차를 몰 일이 있어서 곧 시동을 걸어야 하는 상태.





사실 굳이 저 철판이 없어도 배터리가 어느 정도 고정은 된다.

그래서 일단 급한대로 저놈없이 달리기로 결정.


역시 새배터리를 가니까 시동이 정말 쾌적하게 잘 걸린다. 흑흑.

슬픈데 기뻐.

긍정적인 생각이 주는 기쁨


어찌저찌 약속장소에 가서 차를 같이 타고 오는데, 같이 탄 사람에게 사정을 설명하니 찝찝하게 그냥 타고 다니지 말고 일단 정비센터로 가자고 하는 거다.


그래서 제일 가까운 인계동 오토큐로 가서 사정을 설명하니,


"아 이거요. 잠시만 기다리세요"


와 함께 그냥 볼트 박아줬음. 새걸로. 공짜로.

(물론 그 사이 휴게실에서 신나게 놀았음)


역시 하부에 있는 볼트를 찾는 건 무리였겠지 -_-;


그래서 지금 내 차는 볼트가 아래쪽에 있음 -_-;


여튼 별 거 아니지만 서비스로 받으니 기쁘다.

앞으로 그 쪽을 애용할까 고민 중.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킨 변경  (0) 2013.04.11
The T  (2) 2013.03.30
찬양하라 기아 오토큐  (0) 2013.03.24
겨울  (0) 2013.02.23
미국 출장길  (0) 2013.01.18
2012 안뇽  (0) 2012.12.31
사촌이 결혼을 해서 내 스퐁이가 웨딩카로 나섰다.

양 옆의 리무진과 외제차들의 압박을 이겨내고(흑흑),
열심히 꽃장식을 했다.

SAMSUNG | SHW-M110S | 1/86sec | F/2.6 | 3.8mm | ISO-50

▲ 꽃돌이~


위풍도 당당하다.

뒷 모습도...

SAMSUNG | SHW-M110S | 1/146sec | F/2.6 | 3.8mm | ISO-50

▲ 원래 세단 용이라... 뭔가 좀...


웬지 좀 허접한 감이 없잖아 있지만...

그래서...
SAMSUNG | SHW-M110S | 1/137sec | F/2.6 | 3.8mm | ISO-50

▲ 풍악을 울려라~


저 뒤로 낙서는 더 늘었다...

문제는...
약간의 돌발상황으로 인해...
이 꼴로 청담동, 올림픽대로 등 서울의 온갖 곳을 모두 돌아다니고 인천공항근처 숙소로 갔다능...
크흑...

잘살아~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힌두의 3대신  (0) 2011.12.27
여행의 추억  (0) 2011.12.20
꽃풍이  (2) 2011.12.11
영어공부를 합시다  (4) 2011.12.01
축구부 이야기  (0) 2011.11.29
이름@빌드서버  (2) 2011.11.27
  1. Favicon of http://www.4four.us BlogIcon 승은 2011.12.12 09:40

    차량 제공이라니.. 좋은 사촌이구려

아... 운전하고 싶어 죽겠다.
내가 무슨 스피드를 즐기거나,
이런 사람은 아닌데...
그냥 운전하는 것 잧를 좋아한다.

그 길 위의 양 옆, 앞, 뒤 수 많은 차의 정보와,
사람들을 파악하면서 안전운전하는 재미가 쏠쏠함.

그냥 스퐁이 끌고 어디론가 훌쩍 가보고 싶네.
스퐁아 ㅠㅠ 엉엉...
주인은 바르샤바에서 노동력을 쭉쭉 빨리고 있다. 엉엉... ㅠㅠ

너가 이리로 오는게 더 빠르지 않을까 싶다.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Hand writing  (2) 2011.02.09
엉망인 하루  (4) 2011.02.08
운전도 중독  (6) 2011.02.06
극복  (0) 2011.02.04
폴란드의 설날  (0) 2011.02.03
반짝반짝 빛나는  (6) 2011.01.30
  1. Favicon of https://nomaze.tistory.com BlogIcon 진영 2011.02.06 12:25 신고

    잧!

  2. Favicon of https://nomaze.tistory.com BlogIcon 진영 2011.02.06 12:26 신고

    근데 바르샤바는 언제 들어도 간지로운 이름이네요.

    • Favicon of https://aquie.net BlogIcon 아퀴 2011.02.06 18:35 신고

      샤바~ 샤바~ 바르샤바~~
      ...

      영어로는 '와쏘우' 야.
      간지 안나게.

  3. Favicon of http://www.4four.us BlogIcon SL 2011.02.06 12:50

    사람마다 그런 식으로 좋아하는 게 있나 봐. 다른 사람들은 귀찮아 하는데 자기는 이상하게 중독되는..

    • Favicon of https://aquie.net BlogIcon 아퀴 2011.02.06 18:36 신고

      -ㅅ-; 근데 난 진짜 운전 귀찮은 적이 거의 없어서...
      이것도 병이 아닌가 싶다.

눈이 또 씐나게 내린다.

스퐁이를 지하로 옮겨줄까하다가 그냥 출근했는데...
흑흑 또 눈퐁이가 되었다.

하얀눈을 지 혼자 가득 뒤집어쓰고 앉았네...
오늘도 어김없이 와이퍼를 제껴주고 올라왔다.

난 무슨 강아지병이 걸렸나보다.
눈만 오면 씐나네.

씐난다~ 씐난다~ 씐난다~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덤벼라 호텔아  (4) 2011.01.18
요즘  (2) 2011.01.14
  (0) 2011.01.12
행복한 날  (0) 2011.01.11
고집, 집착  (0) 2011.01.07
한국을 떠납니다  (0) 2011.01.07
나무를 쓰러뜨려서
-ㅅ-; 내 차를 박살냈다.

박살까지는 아니고 뒷부분을 좀... -ㅅ-;

아우... 두야... ㅠㅠ
자차처리 해야 될 듯.


사진은 퇴근 후에~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할 건 많고  (6) 2010.09.07
태풍이 차를 먹어 버렸다  (12) 2010.09.03
태풍 네 이놈  (0) 2010.09.02
9월 시작  (0) 2010.09.02
스타2  (0) 2010.08.22
운전 습관 변화  (4) 2010.08.16
2010/07/26 - [::: 아퀴의 생각 :::] - 접촉 사고

먼저 일전에 일어났던 사고 소식이다.
사고는 무사히(?) 잘 처리되어서,

내가 대물 100% 물어주는 것으로 하고,
대인없이 보험처리 하는 것으로 결론 났다.

렌트 했다는 소식도 들렸지만(무려 구형 에쿠스...),
다행히 보험이 할증 범위 안이라...
할증은 면한 듯 보인다(대신 할인은 안되는 거지).

이미 예전에 끝났는데, 귀찮아서 포스팅 안하고 있다가 이제서야 한다.

10년 동안 사고를 안내다가 사고가 나서,
곰곰히 생각을 해봤는데,
그 동안 운전습관이 조금은 바뀐게 아닌가 생각된다.

높은 차에다가 힘 좋은 경유 먹는 스퐁이를 끌다보니 조금 거칠어진 것 같다.
원래 면허 딸 때부터 운전의 지향점이 "고급차 운전기사 같이" 였는데,
동승자들이 그렇게까지 느끼지는 못하는 것 같다.
(물론 이놈의 경유차 자체가 덜덜 거리면서 그러기 힘들기도 하다)

그리하여,
운전 습관을 고쳐먹기로 마음 먹은 바...
이제 고속도로에서 속도를 그다지 내지 않고,
모든 차들에게 양보를 하는 알흠다운 박애의 운전을 펼치고 있다.

하지만 가끔 어떤 차들은 나를 시험에 들게 하나니...
"너무" 느리게 가거나,
"너무" 빠르게 가거나,
"너무" 위협적이거나...

물론 난 그 정도쯤은 가볍게 넘어설 수 있지만...
-ㅅ-; 이제 안하기로 했다.

또 모르지. 혼자 타고 갈 때 웬 미친 녀석이 나오면 힘으로 눌러 버릴지도...
아... 외제차는 못 따라감. -ㅅ-; 힘들어. 경유는... 쿨럭쿨럭.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9월 시작  (0) 2010.09.02
스타2  (0) 2010.08.22
운전 습관 변화  (4) 2010.08.16
인터넷 개통  (0) 2010.08.06
이사 완료  (2) 2010.08.02
이사갈 집의 마지막 날(어쩌면)  (4) 2010.07.30
  1. Favicon of http://hongrai.net BlogIcon 홍그라이 2010.08.17 23:38

    야.. 내차도 한번 박아주라. 내차도 수리해야대.. -_-;;
    힘으로 악셀을 꾹 눌러죠... 100% 과실 원합니다. :)

  2. ryujeen 2010.08.18 12:57

    난 앞 범퍼 100%과실 부탁해

    • Favicon of https://aquie.net BlogIcon 아퀴 2010.08.18 15:23 신고

      오르막에서 다른 차가 미끄러지기를 노리세요.
      혹은 일방통행 길에서 역주행하는 차가 있기를...
      (역주행차 100% 과실 됩니다요)

흠!
내 스퐁이.
-ㅅ- 또 더러워졌다.

씻겨주기도 그렇고...
(또 눈 비 온다는군...)

스퐁이는 기특하긴 한데... 아우... 지저분해... 완전...
어제 황사 땜에... -ㅅ-; 거의 뭐... 완전 지저분해졌다.

이번 주말은 잘 보냈는데~
이제 어떻게 될 것인가... --; 파견 업무는... 꺄우우울~~~~~ ㅡㅜ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음 먹은 대로 일이 되지 않을 때  (2) 2010.03.24
"어떻게 사랑이 변하니"  (2) 2010.03.23
더러운 스퐁이  (0) 2010.03.21
再见 High Kick  (0) 2010.03.20
  (0) 2010.03.16
자려다가...  (0) 2010.03.16
무슨 "하면 된다"는 말 같지만...
그런 말은 아니다.
뒤집어 말하면 "할 수 있을 때, 해야 된다" 라고나 할까...

차를 사고 부쩍 이런 생각이 많이 들게 되는데...
아래의 예들을 보자.

"차가 있으면, 차를 타고 놀러 가게 된다."
"차에 보드를 싣을 수 있으면, 보드타러 자주 가게 된다."
"칼 퇴근을 할 수 있으면, 칼 퇴근을 하게 된다."
"먹을 것이 있으면, 먹게 된다."

뭔가 할 수 있게되면 하게 된다.


그래서
"소개팅을 할 수 있으면, 하게 된다  해야 한다."

그냥 들어오니까 하는 거야.
할 수 있을 때 바짝 해야지.
이런 거...
잘 안들어온다규... 흑흑 ㅠㅠ

그러니 소개팅 주선 할 분은 부담없이 소개팅 시켜주세요.

최선을 다해 욕을 얻어먹게는 안해드리겠나이다.
(욕할지도 몰라요. 장담은 안할래요)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려다가...  (0) 2010.03.16
Tragedy  (0) 2010.03.15
할 수 있으면 하게 된다  (0) 2010.03.15
인생의 반복  (2) 2010.03.14
눈 오는 날  (4) 2010.03.10
집안일  (0) 2010.03.08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