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각 :::
아 요즘 너무 우쭐해져서,
이렇게 늙어 죽나 싶다. 흑흑.

누구를 만나도 시큰둥, 안 만나도 시큰둥...
나는야 시크한 남자.
시크시크시큰둥.

블로그 글이 짧은 이유는...
시크하니까.
시크시크시큰둥.
나는야 시크한 남자.

우쭐우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마트 TV와 인터넷  (0) 2012.02.11
Thanks  (0) 2012.01.31
우쭐우쭐  (0) 2012.01.27
벌써 일년  (0) 2012.01.26
빡센 오늘 하루  (2) 2012.01.08
힌두의 3대신  (0) 2011.12.27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