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각 :::
평소에 그렇게 우울해하지 않는 아퀴씨는,
꼭 명절끝에 집에 오면 조금 우울해진다.

시끌벅적한 곳에 있다가 와서 그런가...
명절때마다 이러네~

요즘은 전화할 곳도 없고...
회사도 보통 내일까지 쉬는 사람들이 대부분이라
회사 사람도 불러낼 사람이 없고...
찾는 사람도 없고...

놀러갈 곳도 없고~
같이 놀 사람도 없고~
데이트 할 사람도 없고~

뭐 다 없구만...

여튼.
그래도 새뱃돈 받았음. -ㅅ-;
아 이거 도대체 언제까지 주시는 건지... ㅠㅠ
담부턴 정말 설 오후에나 가야될까보다...

차 청소나 하러가야지 -ㅅ-;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더러운 스퐁이  (4) 2010.02.16
그 날 이후  (0) 2010.02.15
명절증후군 걸린 아퀴씨  (0) 2010.02.15
무사 귀성한 아퀴씨  (2) 2010.02.13
심난  (2) 2010.02.12
아...  (0) 2010.02.12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