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중부내륙고속도로에서

::: 생각 :::

by 아퀴 2009.10.02 13:39

본문

제로의 영역을 느꼈다.
내가 차인지, 차가 나인지...

스퐁이, 부스터 온~
스파이럴~!
...해봤자 앞뒤로 차가 막혀서 뭐...
부스터 온 따위 되지도 않고...

그래도 졸지는 않았음.
집에 와서 기절.

4시간 후 강제 기상...
이제 컴퓨터 앞에서 제로의 영역을 느낀다.
깜둥이나 괴롭히러 나가야겠다.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도 사람의 일이라 노력하면 될 줄 알았어요  (4) 2009.10.05
알고, 혹은 모르고  (4) 2009.10.03
중부내륙고속도로에서  (4) 2009.10.02
집에 가야되는데  (2) 2009.10.02
소개팅  (4) 2009.10.01
환멸과 회의  (2) 2009.10.01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09.10.02 17:44
    오.. 오랜만데 듣는 아련한 단어 "제로의 영역" 아늑한 집에서 폭 쉬ㅁ 원기충전해 오셈. 집에 무선랜이 잡히니까 명절 보내는 패턴이 완전히 달라져서 행복한 승은씨.
  • 프로필 사진
    2009.10.04 04:39
    ㅎㅎ나 이름을 못쓰겠네 이거 ㅋㅋㅋㅋ아 우껴~자꾸 내가 글썼나 착각해..ㅋㅋ
    그래도 고향가서 좋겠네~아 난 벌써 브라질이 그리워요 ㅠㅠ
    • 프로필 사진
      2009.10.04 10:48
      뻥쟁이. 오고 싶다고 난리쳐놓고선... 개명해요. 이승자 어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