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습관

(2)
운전 습관 변화 2010/07/26 - [::: 아퀴의 생각 :::] - 접촉 사고 먼저 일전에 일어났던 사고 소식이다. 사고는 무사히(?) 잘 처리되어서, 내가 대물 100% 물어주는 것으로 하고, 대인없이 보험처리 하는 것으로 결론 났다. 렌트 했다는 소식도 들렸지만(무려 구형 에쿠스...), 다행히 보험이 할증 범위 안이라... 할증은 면한 듯 보인다(대신 할인은 안되는 거지). 이미 예전에 끝났는데, 귀찮아서 포스팅 안하고 있다가 이제서야 한다. 10년 동안 사고를 안내다가 사고가 나서, 곰곰히 생각을 해봤는데, 그 동안 운전습관이 조금은 바뀐게 아닌가 생각된다. 높은 차에다가 힘 좋은 경유 먹는 스퐁이를 끌다보니 조금 거칠어진 것 같다. 원래 면허 딸 때부터 운전의 지향점이 "고급차 운전기사 같이" 였는데, 동..
오래쓰는 습관 10월에는 포스팅을 하다만 경우가 너무 많아 기실 공개된 글은 얼마 없지만 묻혀있는 글이 거의 매일 있다. 쓰다가 중간에 인터럽트... 쓰다가 중간에 졸리고... 오늘은 어제 야근을 3시까지 달려주어서 무척 피곤한 상태라 이것만 쓰고 바로 잘 예정... 오래전부터 나는 내 물건에 집착하는 나쁜 마음이 있는데, '무소유'를 읽거나 또 다른 정신수양들을 통해서 많이 극복해나가곤 있지만 여전히 내 물건들을 선뜻 남에게 빌려주는 것이 마음에 들지는 않는다. 이런 마음의 바탕에는 거의 항상 물건을 구입할 때는 새것을 구입해서 오랬동안 쓰는 내 버릇이 한몫 하고 있다. 그래서 오늘은 이 버릇이 드러나는 물건들을 잠깐씩 소개할까 한다. 그저께 오래간만에 안 입던 바지를 입고 출근을 했는데... 주머니 속에 익숙한 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