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축구

(7)
축구부 이야기 때는 바야흐로 2004년. 전남 광양에서 전국대학축구대회가 열리고 있었다. 아주대에서도 참여를 했는데, 약 8 ~ 16강 정도를 예상했다고 한다. 그런데, 이게 웬 걸. 아주대는 계속 이기기 시작했다. 학교에서는 예산을 많이 확보하지 않아서(빨리 떨어질줄 알고...), 계획에도 없던 예산을 여기저기서 끌어오고(...), 여튼 어렵게 계속 광양에서 경기를 이어갔다고... 결국. 아주대는 결승에 진출하게 되는데... 결승에서 만난 상대가... 고려대. 그냥 고려대도 아닌... "박주영(현재 아스날)"의 고려대. ...아주대는 4대 1로 져버린다. 박주영은 이 대회에서 10골을 넣어 버리고(당연히 득점왕), 일주일 후에 열릴 청소년 대표팀 대회에 참석하기 위해서 대표팀으로 합류... 결국 돈은 돈대로 쓰고,..
월드컵 광고에 쓰인 문구들 요즘 월드컵 광고들을 보면 기도 안차게 웃긴게 너무 많은데... 모 회사의 샤우팅이 제일 한심하긴 하지만... 아무렇게나 막 가져다 붙이는 SBS 광고를 한 번 보자. 동영상을 구하고 싶은데... 자료가 없네. 일단 그리스전부터... 1. 오토 대제 독일 출신의 그리스 오토 레하겔의 별명... 이라던가 그렇다. 신성로마제국 황제. 좋아.. 여기야 뭐 그럴 수 있지. 감독 별명이기도 하니까... 2. 통곡의 벽 ??? 여기서부터 뭥미다... 예루살렘에 있는 벽인데... 유대인들으 성지인데... 그냥 우리가 잘 막는다고 통곡의 벽...이라고 갖다 붙인 모양. 그냥 그런 모양. 3. 공은 여기서 멈춘다 ...그냥 뭐... 이 정도면 개그지... 트루먼 대통령이 한 말이다. 원폭 투하를 결정하면서 모든 책임은 ..
네티즌의 베스트 일레븐 오늘 포털 뉴스를 보다가 네티즌이 손꼽은 베스트 일레븐을 댓글에서 봤다. ---------모나코의왕자----발리덕후------- 강팀성-답답하면니들이뛰던가-뼈정우-청량리 초롱이------이정수-----자동문------마두리 -------------------돼흐------------------ 누군지 참 알쏭달쏭해서, 하나하나 조사를 해봤다. (이것도 참 잉여짓) 모나코의 왕자 - AS 모나코의 박주영. 축구 배우라고 보냈더니 축구 가르쳐주고 있다는 박주영. 발리덕후 - 발리 슛을 좋아하는 이동국 강팀성 - 강팀과의 대결에 나오는 박지성 답답하면니들이뛰던가 - 기성용이다. 한참 사람들이 답답한 플레이를 보고 기성용이 미니홈피에 써서 공전의 히트를 쳤다(요즘은 석민 어린이가 바통을...). 거기 Best ..
클럽 월드컵 즈음하여 방금 포항 스틸러스가 클럽 월드컵에서 콩고의 마젬베를 2:1로 꺾고 4강에 진출했습니다. 저는 야구 팬이기도 하지만, 축구 팬이기도 해서(물론 야구만큼 많이 알지는 못합니다), 축구도 재미있게 보는 편입니다. 그런데 축구는 야구와 달리 시즌 중에 대회가 많이 있어 잘 모르고 보면 무슨 대회인지 모르기 십상이고 재미가 없어지기 쉽습니다. 야구는 단일 리그로 플레이오프를 거쳐 우승팀을 확정 짓는 것으로 끝나지만, 축구는 각 리그, 컵 대회, FA 컵 대회, 대륙 축구협회 주최의 챔피언스 리그 등 시즌 중 많은 대회를 한꺼번에 진행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축구 대회들을 한 번 정리해볼까 합니다. 세세한 진출 조건, 조별리그 방식 등은 생략하고 대략적인 설명만 합니다. Tip - 축구 대회는 보통 주말, 수요일에..
차범근 예전에 본 글이지만, 차범근이 이루어 놓아던 것을 박찬호와 비교했던 글... 아마도 딴지일보인 듯... "느낌이 잘 안오신다..?박찬호가 데뷔 첫해부터 풀타임 메이저리거로 뛰어 데뷔하자마자 메이저리그를 통털어 투수부문 7위의 성적을 거두고, 그 다음 해 동양인 최초의 사이영상을 수상하고, 얼마 후 동양인 최초의 메이저리그 MVP를 먹고, 다저스를 월드시리즈 결승에 두번이나 진출시키고 그때마다 마지막 7차전에서 완벽한 투구로 승리투수가 되는 장면을 상상해 보시라. 그리고는 그가 마운드에 등장하면 관중들이 전부 찬호를 연호하며 박수를 치고, 야구 명예의 전당에 헌액되어 유니폼이 영구전시되고 도대체 박찬호를 모르는 미국시민이란 없는 그런 상황... " 차범근이 한것이 바로 그런 것이다. 그가 어떤 인물인가.조..
이번 월드컵에 가장 마음에 드는 응원가 버즈 노래보다 100배는 좋은 듯 한데... 역시 응원가는 락 밴드가 불러야 맛깔나(같은 맥락에서 윤밴보다는 크라잉 넛 오 필승 코리아가)...
축구 Sunday is over 일요일은 끝났어 We are all going home 우리모두 집에 가겠지 No reason to stay here 여기 있을 이유가 없쟎아 But no one has made a move 하지만 아무도 꼼짝도 하지 않아 We know that for sure Nothing lasts forever 우리는 다들 알고 있어 영원한건 없다는 것은 But we have too many things gone too fast 하지만 우린 많은 것들을 너무 빨리 잃어가고 있쟎아 Let's make a wish 자, 소원을 빌자 Easy one 어려운 게 아냐 That you are not the only one 너는 혼자가 아니라는 것을 And someone's there next 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