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엉망인 하루 어제 이야기다. 씐나게 일요일 근무를 하고, 호텔에서 편안하게 쉴까하고 있었는데... 인터넷이 안되기 시작. 7 일짜리 내 방으로~를 아무리 클릭해도 넘어가지 않고... 흑흑. 안그래도 즐겨보던 KBS World 님하도 안 나오고 있는데... 블로그 포스팅 거리도 하나 있었는데... 다 집어 치우고, CNN 과 함께 이라크 정세와 국제 정세를 알아봤다. 그것도 약 5회 보니 기사를 따라 말할 수 있는 수준... 슈퍼볼 하는지, 슈퍼볼 이야기가 중간중간 나오고... 아... 정말 최악은 잠을 제대로 못 잤다. 몇 달에 한 번씩은 이러는 것 같은데... 잠을 푹 못자고 선잠을 들었다 깼다 들었다 깼다... 서울에서 전화가 오기도 하고 (어딘지 기필고 알아내서 복수하리라) 어제따라 무슨 그렇게 대출을 많이 받.. 더보기
잠도 못자요 요즘 잠을 잘 못자고 있는데, 웹 서핑을 하다가 이 노래를 찾아냈다. 잠 좀 자자~ 살이 빠져요 잠도 못자요 이윤 난 잘 몰라요 자꾸 멍하니 매일 난 울어요 그대만 찾아요 가까이 손닿을듯이 늘 잡힐듯이 그댄 그렇게 서있는데 멀기만 하죠 생각난 그대 나의그대 나의그대 이런 내 맘을 아는건지 모르는지 그대 따뜻한 그 눈빛도 너무 다정한 그 미소도 나를 위한게 아닌가요 사랑해 그대 나의 그대 나의 그대 아직도 매일 난 항상 그대와 살죠 나를 참 많이 아껴주던 항상 내맘을 알아주던 그대 가까이 손 닿을 듯이 늘 잡힐 듯이 그댄 그렇게 서 있는데 멀기만 하죠 생각난 그대 나의 그대 나의 그대 이런 내 맘을 아는 건지 모르는지 그대 따뜻한 그 눈빛도 너무 다정한 그 미소도 나를 위한게 아닌가요 사랑해 그대 나의그대.. 더보기
악몽 요즘 안그래도 잠을 못 이루는데, (조금 나아지기는 했다) 악몽에까지 시달리고 있다. 뭐 무서워서 깨는 건 아니고... 분해서 깬다고 해야하나? 화가 나서 깬다고 해야하나? 아... 기분이 참으로 지저분하다. 작년엔 6월 지날 때까지 내 손목이 다 낫길 바랬는데, 올해엔 6월이 지나가기 전까지 내 마음이 다 낫길 바라고 있다. 진짜 병원이라도 가봐야 되나 -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