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호텔 변경 빨래를 안해주는 매리어트를 떠나서 빨래를 해주는(정말 이 이유밖에 없었음) 쉐라톤으로 옮겼다. 호텔 자체는 매리어트가 더 괜찮은 것 같다. 매리어트는 40층짜리고... 여긴 6층짜리.. 긴 한데... 뭔 방을 이렇게 많이 끼워놨는지... 다행히(?)도 내 방은 비상구 옆이라 바로 탈출 가능. ... 무선 ad-hoc 으로 공유를 좀 해보려고 하는데... 도대체가 겔스는 지원을 안하니... 루팅해서 wpa_supplicant 를 교체하는 방법으로 진행해볼까 하는데... 아... 귀찮아 죽겠네. KBS World 에서 하는 '그 여자의 선택'이라는 아침 드라마는 무려 5년 전인 2006년에 한 드라마네... 어쩐지 요즘 잘 안보이던 사람들이 많더라니... 두 번 다신~ 사랑안해~ 이 노래도 나오고... 망할.. 더보기
귀차니즘 1. 개인적인 문제 혹은 퀘스트가 좀 있었는데... 이제 귀찮아서 예전과 같이 하지 못하겠다. 1년을 따라다니고 또 뭔가를 하고... 이런 거 좀 귀찮다. 마음이 별로 움직이지도 않고. 흥. 뭐 모르겠다. 예전만큼 뭔가에 대한 확신 같은 것이 있으면 다시 그럴지도... 2. 출장비 정산을 귀찮아서 확인 안해보고 있었다. 다 들어왔는지 아닌지도 귀찮아서 확인 안해보다가 호텔비를 내 돈으로 때려 박은게 생각나서(한 200 정도 됐었나...), 다시 출장비 통장을 확인해봤다. 한 200 정도가 들어와 있길래 호텔빈가보다 했는데... 생각해보니 호텔비와 별도로 출장비가 들어와야 되는데 안 들어온 듯 했다. 가만히 머리를 좀 굴려보니 호텔비는 신용카드 통장으로 바로 꽂아줬었다. 다시 용돈통장(이게 신용카드사에서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