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노래방에 가는 것을 즐겨하지 않는데 이유는 별다른 것 없다.
요즘 가수들은 다 높이 올라가는 것이 첫째...
또 다른 이유는 내가 좋아하는 노래가 조금 분위기 있는 발라드들이라는 것...
왠지 분위기가 다운돼 버린다. -_-; 잘 부르면 괜찮을텐데... ㅋㅋㅋ

어쩔거냐고...Canon | Canon DIGITAL IXUS 60 | 1/8sec | F/2.8 | 5.8mm

어쩔겁니까?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라면 봉지의 저주  (12) 2006.04.09
디자인 기초 모두 마무리  (6) 2006.04.09
노래방  (4) 2006.04.08
오셨다. 디카님  (0) 2006.04.07
아침에 일어나기  (4) 2006.04.06
백만년만의 포스팅  (6) 2006.04.06
  1. Favicon of http://hantor.com/~cydra BlogIcon cydra 2006.04.08 09:31

    1. 고음처리 연습을 위해 노래방을 다닌다.
    2. 발라드를 잘부르기위해 노래방을 다닌다.
    3. 다른사람이 부르는 신나는 노래가 어떤곡들이 있는지 알기위해 다닌다.
    형도 이제 +_+ 다니시는거에요;;

    • Favicon of http://hantor.net/~aquie/tt BlogIcon 아퀴 2006.04.08 12:22

      -_-; 잘 부를 것 까지야...
      내가 좋아하는 취향이 점점 올드해지는 것 같아서...
      어린 아해들과 가기엔 분위기 해칠까봐 ㅋㅋㅋ
      -_-; 그러고보니 신나는 노래도 많긴한데 ㅋ
      여하튼... 난 고음불가... ㅠㅠ

  2. 빙수 2006.04.09 08:33

    전 놀려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hantor.net/~aquie/tt BlogIcon 아퀴 2006.04.10 00:31

      아... 여기 댓글도 한참 잊고 있었다... -_-;
      ㅋㅋㅋ
      기쁨조로군-_-;

Canon | Canon DIGITAL IXUS 60 | 1/160sec | F/2.8 | 5.8mm

언제 다 읽지...

IXUS 60님이 오셨다.
일단 첫 만남은 그냥 작구나... 정도?
이것 저것 많이 찍어보고 있는데...
역시 좋은 디카는 흔들리는구나...인가? --; 흔들린다.

LG상사에서
캐논 코리아 컨슈머 이미징...이라는 아주 복잡한 이름을 가진 회사로 (참고로 롯데캐논...복사기 회사는... 캐논 코리아 비지니스 솔루션... 길기도 하다 이놈들) 바뀌면서 정품 가격이 내수 가격에 거의 근접...한다는 평이 있어서 기분이 좋기도 하다...지만 A/S기간은 LG상사에 비할바 없이 낮다. 줵일.

이제 디카가 있으니... 열심히 찍어대야 겠다.

Canon | Canon DIGITAL IXUS 60 | 1/200sec | F/2.8 | 5.8mm

수고했어요 SD350... 앞으로도 잘 부탁드려요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디자인 기초 모두 마무리  (6) 2006.04.09
노래방  (4) 2006.04.08
오셨다. 디카님  (0) 2006.04.07
아침에 일어나기  (4) 2006.04.06
백만년만의 포스팅  (6) 2006.04.06
블로그 리셋  (0) 2006.03.21
언제나 그랬지만 요즘들어 특히 건강이 안 좋아진 듯 해서 아침에 다만 30분이라도 운동을 하기로 했다.
그래서 일찍 일어나보긴 했는데,
이제 운동한다는 건 핑계고 일찍 일어나고 싶다.

고등학교 때는 새벽 12시 쯤에 집에 들어와서(다행히도 나는 집이 가까웠다. 야자는 약 11시 30분까지. 주섬주섬 챙겨서 집에가면 12시), 곧바로 잠을 자고 여섯시쯤 일어나고도 멀쩡했는데, 요즘은 그렇게는 안되는 듯 하다.

사실 내 철학 중 하나가 수업시간에 졸지말자여서(열심히 듣자로 바뀐 건 복학 후?) 요즘도 수업시간에 자진 않는데(조는 것과는 다르다-_-; 조는 것도 못 견뎌서 발버둥 친다) , 그 때는 저렇게 생활을 하고도 존 적이 없었으니 지금도 할 수 있을 것 같다.

여하튼 일찍 일어나야겠다고 생각한 건 아침에 등교하는 애들을 보고나서 부터다. 월드컵 경기장 주위를 뱅글뱅글 돌러 가는데 가면서 유신고, 창현고 등등으로 등교하는 아이들을 보고 참 고생이 많겠구나 정도만 생각을 하고 지나쳤다.

다 돌고 집으로 열심히 돌아오고 있는데 시간은 흘러흘러 초등학생들이 열심히 등교를 하고 있었다. 솔직히 얘네 등교하는 거 보고 좀 부끄러웠다. 그래도 우리나라에서 가장 높은 곳에 다닌다는 대학생인데 새벽 2시까지 게임하다가 아침 10시쯤 부시시 일어나서 수업 들어가고 있다는게 가슴을 콕콕 찔렀다.

그렇게 터벅터벅 걸어오고 있다가 손을 잡고 정겹게 등교하는 꼬마 둘이 보이길래 휴대폰 카메라로 한 샷 날렸더니... 저 따위로 나와서 나의 마음을 속상하게 했다. ㅠㅠ
LG CYON | LGE SKL350 | F/3.5

손을 잡고 정겹게 등교하는 꼬마들 - 내가 디카를 사려는 데 결정적인 영향을 끼쳤다


아침에 일찍 일어나야겠다. 지성인이라는 대학생이라면 초등학생을 보고 부끄러운 일은 한가지씩 줄여야 하지 않을까? 어느샌가 운동은 뒷전... -_-; 운동도 해야하나?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래방  (4) 2006.04.08
오셨다. 디카님  (0) 2006.04.07
아침에 일어나기  (4) 2006.04.06
백만년만의 포스팅  (6) 2006.04.06
블로그 리셋  (0) 2006.03.21
새로 시작  (0) 2006.03.10
  1. Favicon of http://www.elvaimay.net BlogIcon Hosino Ruri 2006.04.06 23:38

    저긴 어디입니까 =_=....

    • Favicon of http://hantor.net/~aquie/tt BlogIcon 아퀴 2006.04.06 23:51

      저 곳은 월드컵 경기장... 앞의 광장 정도?

  2. jiny 2006.04.07 05:50

    함께 운동 하시려우??

    • Favicon of http://hantor.net/~aquie/tt BlogIcon 아퀴 2006.04.07 19:33

      니가 과연 살인적인 스케쥴(내가 아니고 너의)을 견뎌낼 수 있을까?

LG CYON | LGE SKL350 | F/3.5

내 얼굴에 무슨 짓을 한거냐

옆의 강아지는 "새침이"라는 이름이 있다.
현재 우리집에는 강아지가 약 19마리 가량(내가 집을 떠나올 때, 요즘은 계산하기 귀찮아서 안하고 있음)있는데, 이름이 있는 개가 그리 많진 않지만 여튼 요즘은 점점 이름있는 개가 늘어나는 추세다-_-;

차례대로 살펴보면 일단 새침이의 엄마 진순이(흰색)가 있고,
그 진순이의 첫번째 자식군(群)으로 누렁이(우리 가족이 가장 좋아하는 멍멍이, 왜 좋아하는 지는 다음 기회에 찬찬히)와 흰둥이(조금 뚱뚱한)가 있다.

그리고 수입(?)된 강아지로 "짱구"라는 불세출의 거친 강아지가 하나 있다.

작년에 우리집 개들이 출산 러쉬를 해서 갑자기 개들이 불어났는데,
일단 흰둥이가 애들을 6마리 가량(8마리였나? 가물가물) 놓고... 그 중에 깡패와 깜이(사연이 있어 후에 곰으로 개명)가 이쁨을 받고... 나머지 개들은 어디론가 사라졌다는...

그리고 얼마후 누렁이가 출산을 해서 또 6마리 가량 출산... 얘네는 뒤에 새침이떼랑 중간에 끼어 있어서 별로 이쁨도 못받고 그렇다. 하지만 지 엄마를 닮아서 다들 잘 생겼다. 조금 더 크면 또 이쁨 받을 지도...

마지막으로 진순이가 한번 더 자식을 놓아서 새침이, 곰, 낑낑이, 깜둥이 4마리를 놓았는데... 이 중 낑낑이는 좋은 집으로 입양보내고(무려 갈비집), 새침이랑 곰, 깜둥이만 남았다.

그리고 엄마가 얻어왔다해서 "엄마개"라는 이름이 붙은 깜둥이 2마리.

여러 개들의 이야기는 나중에 전해주도록 하고...
저 새침이는 가장 이쁨을 받았다. 말도 잘 듣고, 조그맣기도 젤 조그맣고. 새끼라서 풀어놨었는데...
아마 지금쯤은 갇혀 있을 걸? -_-;

우리집 개들이 유별나서 닭도 물어 죽이고(엄밀히 말하면 외삼촌 개지만), 콩밭, 벼논, 상추밭 가릴 것 없이 "초토화"를 시키고 다녀서... 가둬놓고 있다. -_-; 올해에 또 새끼가 들어올지는... 미지수.

'::: 멍멍이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올해의 강아지  (6) 2008.08.26
새로운 흰둥이  (10) 2008.01.09
우리집 강아지 중  (0) 2006.10.11
강아지 길들이기  (12) 2006.06.01
멍멍이들  (11) 2006.05.08
옆의 강아지 새침이  (4) 2006.04.06
  1. Jiny 2006.04.06 19:48

    강아지 얼굴에 낙서쟁이!
    이젠 스케치북에다가...너의 예술적 재능을 펼쳐..
    나는. 졸리닷...
    힘들닷...

    • Favicon of http://hantor.net/~aquie BlogIcon 아퀴 2006.04.06 20:08

      저건 낙서가 아니야.
      "메이크 업"이라구.

  2. Favicon of http://hantor.com/~cydra BlogIcon cydra 2006.04.06 20:59

    보면 볼수록 새침인 불쌍해요..-_-;
    근데 형꺼는 메뉴가 마우스 온되니까 자동으로 펼쳐지내요,, 그거 어떻게 하는 거에요?

    • Favicon of http://hantor.net/~aquie/tt BlogIcon 아퀴 2006.04.06 21:21

      나도 몰라. -_-; 스킨을 바꾸시오.
      웹프를 공부하든가... ㅋ

아주 오래간만에 블로깅을 한다.
세컨드 임팩트 후 한동안 빈둥대다가...
디카를 하나 지를까해서 다시 열심히 할 지도... 모르겠다.-_-;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래방  (4) 2006.04.08
오셨다. 디카님  (0) 2006.04.07
아침에 일어나기  (4) 2006.04.06
백만년만의 포스팅  (6) 2006.04.06
블로그 리셋  (0) 2006.03.21
새로 시작  (0) 2006.03.10
  1. 승은 2006.04.06 04:44

    디카 뭐 사게?

  2. Favicon of http://hantor.com/~cydra BlogIcon cydra 2006.04.06 08:02

    옆에는 새침이가 있군요 =_=;

    • Favicon of http://hantor.net/~aquie BlogIcon 아퀴 2006.04.06 11:45

      응. 타이거화된 새침이

  3. 경진 2006.04.06 14:34

    음.. 열심히 하세요..
    난 쓰러지기 직전이야..
    영양간식이 필요해.

    • Favicon of http://hantor.net/~aquie BlogIcon 아퀴 2006.04.06 14:36

      맛있는 영양간식...닭? -_-;

쎄컨드 임팩트 후 다시 시작합니다. -_-;
다시는 이렇게 귀찮은 일이 없길 바라며...

그나저나 앞으로 관리가 잘 될지는...
-_-;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래방  (4) 2006.04.08
오셨다. 디카님  (0) 2006.04.07
아침에 일어나기  (4) 2006.04.06
백만년만의 포스팅  (6) 2006.04.06
블로그 리셋  (0) 2006.03.21
새로 시작  (0) 2006.03.10

새로 시작합니다.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래방  (4) 2006.04.08
오셨다. 디카님  (0) 2006.04.07
아침에 일어나기  (4) 2006.04.06
백만년만의 포스팅  (6) 2006.04.06
블로그 리셋  (0) 2006.03.21
새로 시작  (0) 2006.03.10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