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예전에도 말했듯이
불안함을 느끼고,
짜증이 난다.

아... 흠... 후...

비슷하게 예상이 어긋날 때도... 그렇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어나는 일들도 많고...
일으켜야 할 일도 많다.

젠장...
12시 넘어서 퇴근했다.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당분간  (2) 2010.03.28
유머  (4) 2010.03.25
마음 먹은 대로 일이 되지 않을 때  (2) 2010.03.24
"어떻게 사랑이 변하니"  (2) 2010.03.23
더러운 스퐁이  (0) 2010.03.21
再见 High Kick  (0) 2010.03.20
  1. 꿀젼 2010.03.24 12:07

    내말이.. ㅡㅡ; 훔냐리뿡~
    오늘도 차 가져왔어? ㅎㅎ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