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밤 8시부터 오늘 아침 11시 반까지...

아무래도 깨 있는게 더 힘들어 그냥 쿨쿨 자 버렸음.

아, 이 더러운 기분을 어디 풀 데 없나...

드라이브나 갔다 오...기엔 또 약속이 있네. 젠장.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건강 이상 - 2  (0) 2009.11.02
Borderland  (0) 2009.11.02
15시간을 잤다  (0) 2009.11.01
건강 이상  (4) 2009.10.31
Not ready reading my mind  (0) 2009.10.31
글을 좀 쓰다가  (8) 2009.10.27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