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각 :::
이별로 힘들어하는 모든이들에게...

브레이크를 걸어서 그만두어야 하는 상황은 언제나 슬픈 일이야.
하지만, 세상에 얼마나 많이 이런 일이 일어나냐면,
내가 좋아하는 찌질한 노래들이 얼마나 많은지로 조금이나마 가늠할 수 있지.

오늘은 심경의 변화를 한번씩 쭉 짚어보면서 찌질한 노래의 향연을 펼쳐줄게.
얼마나 많은 노래들이 심경의 변화를 처음부터 끝까지 짚어주는지
잘 듣고 힘을 내렴.

내가 블로그를 타겟팅해서 쓰는 일이 별로 없는데,
울었대서 쪼끔이나마 도움될까봐 긁적여본다.

억지로 마음을 움직이지 말고, 천천히 자연스레 내버려두면 된단다.

그나저나 나도 내 앞가림 하기 바쁜데...


포맨, 다비치 -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아이유 - 느리게 하는 일


로우엔드 프로젝트 - 보고 싶어서, 안고 싶어서, 만지고 싶어서...


에피톤 프로젝트 - 눈을 뜨면


이문세 - 사랑이 지나가면


god - 보통날


하림 - 사랑이 다른 사랑으로 잊혀지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엉망인 하루  (4) 2011.02.08
운전도 중독  (6) 2011.02.06
극복  (0) 2011.02.04
폴란드의 설날  (0) 2011.02.03
반짝반짝 빛나는  (6) 2011.01.30
보너스 나온 날 퇵은~  (0) 2011.01.28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