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각 :::
'나는 가수다' 덕분에 내가 좋아하는 가수들이 널리 알려져 참 좋다.
BMK 나 나띵배러 양반이나 그리 대중적인 가수들은 아니라서...

BMK 노래를 스브적 묻어서 좀 소개해보자.

먼저 이번주에 소개된
'꽃피는 봄이 오면'


그 다음은 내가 제일 좋아하는 BMK 노래
'내 마음에 들어오지 마세요'


'하루살이'



그리고 가장 최신곡
'사랑은 이별보다 빨라서'



이쯤되면 내가 왜 BMK를 좋아하는지 짐작이 될 것 같은데...
찌질하다.
완전 찌질함 -ㅅ-; 최고.
진짜 완전 내 취향.


시간에게 속아
다른 누굴 허락하고
다른 누군가에게
기대 서로 묻고 산다고 해도

...다시 돌아올까...
...네가 내 곁으로 올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지막 춤은 나와 함께  (0) 2011.05.11
시뮬라크르, 시뮬라시옹 - 2  (0) 2011.05.09
시간에게 속아  (0) 2011.05.04
시차적응  (0) 2011.04.30
한국 안녕~  (0) 2011.04.12
오만과 편견  (4) 2011.04.09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