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각 :::
...는 엄마 말씀을 따라,
어제 아주 재수가 없는 것 같아서
로또를 샀다.

그리고...
-ㅅ-; 로또도 재수가 없다.
뭥미!

흑흑 되는 일이 없구만.
2010년 들어 처음으로 맞는 급 슬럼프다.
담주부터 회사도 막 굴릴 것 같은데... 흑흑.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슴이 먹먹해지는 말  (2) 2010.02.22
좋지 않은 주말  (0) 2010.02.21
재수 없는 날은 복권을 사라  (0) 2010.02.20
맥주 한 캔  (0) 2010.02.20
불운하고 우울한 하루  (2) 2010.02.19
더러운 스퐁이  (4) 2010.02.16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