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에 해당되는 글 6건

::: 생각 :::
아... 운전하고 싶어 죽겠다.
내가 무슨 스피드를 즐기거나,
이런 사람은 아닌데...
그냥 운전하는 것 잧를 좋아한다.

그 길 위의 양 옆, 앞, 뒤 수 많은 차의 정보와,
사람들을 파악하면서 안전운전하는 재미가 쏠쏠함.

그냥 스퐁이 끌고 어디론가 훌쩍 가보고 싶네.
스퐁아 ㅠㅠ 엉엉...
주인은 바르샤바에서 노동력을 쭉쭉 빨리고 있다. 엉엉... ㅠㅠ

너가 이리로 오는게 더 빠르지 않을까 싶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Hand writing  (2) 2011.02.09
엉망인 하루  (4) 2011.02.08
운전도 중독  (6) 2011.02.06
극복  (0) 2011.02.04
폴란드의 설날  (0) 2011.02.03
반짝반짝 빛나는  (6) 2011.01.30
6 0
::: 생각 :::
2010/07/26 - [::: 아퀴의 생각 :::] - 접촉 사고

먼저 일전에 일어났던 사고 소식이다.
사고는 무사히(?) 잘 처리되어서,

내가 대물 100% 물어주는 것으로 하고,
대인없이 보험처리 하는 것으로 결론 났다.

렌트 했다는 소식도 들렸지만(무려 구형 에쿠스...),
다행히 보험이 할증 범위 안이라...
할증은 면한 듯 보인다(대신 할인은 안되는 거지).

이미 예전에 끝났는데, 귀찮아서 포스팅 안하고 있다가 이제서야 한다.

10년 동안 사고를 안내다가 사고가 나서,
곰곰히 생각을 해봤는데,
그 동안 운전습관이 조금은 바뀐게 아닌가 생각된다.

높은 차에다가 힘 좋은 경유 먹는 스퐁이를 끌다보니 조금 거칠어진 것 같다.
원래 면허 딸 때부터 운전의 지향점이 "고급차 운전기사 같이" 였는데,
동승자들이 그렇게까지 느끼지는 못하는 것 같다.
(물론 이놈의 경유차 자체가 덜덜 거리면서 그러기 힘들기도 하다)

그리하여,
운전 습관을 고쳐먹기로 마음 먹은 바...
이제 고속도로에서 속도를 그다지 내지 않고,
모든 차들에게 양보를 하는 알흠다운 박애의 운전을 펼치고 있다.

하지만 가끔 어떤 차들은 나를 시험에 들게 하나니...
"너무" 느리게 가거나,
"너무" 빠르게 가거나,
"너무" 위협적이거나...

물론 난 그 정도쯤은 가볍게 넘어설 수 있지만...
-ㅅ-; 이제 안하기로 했다.

또 모르지. 혼자 타고 갈 때 웬 미친 녀석이 나오면 힘으로 눌러 버릴지도...
아... 외제차는 못 따라감. -ㅅ-; 힘들어. 경유는... 쿨럭쿨럭.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9월 시작  (0) 2010.09.02
스타2  (0) 2010.08.22
운전 습관 변화  (4) 2010.08.16
인터넷 개통  (0) 2010.08.06
이사 완료  (2) 2010.08.02
이사갈 집의 마지막 날(어쩌면)  (4) 2010.07.30
4 0
::: 생각 :::
간단한 접촉 사고가 났다.
흑흑. 10년 무사고(물론 non official, 내 이름으로 보험 가입 이력이 없으므로)가
한순간에 깨졌음.

과실 비율은 내가 더 있고,
신호가 바뀌어서 진행을 하다가 차선을 착각해서 사고가 났다.

여차저차 보험사까지 불러서 일단 대충 진행 중이며,

앞으로 어떻게 진행될지는 차차 써보도록 하겠다.

차 사고가 거의 처음이라 어떻게 처리하는지 참 궁금하다.

몸은 현재까진 괜찮으니 안심하시라.

그럼 모두들 안전운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사갈 집의 마지막 날(어쩌면)  (4) 2010.07.30
오늘 나를 우울하게 만든 것  (0) 2010.07.27
접촉 사고  (4) 2010.07.26
무거운 하루  (0) 2010.07.23
복수의 켈베로스  (2) 2010.07.22
슬픔에 대해...  (0) 2010.07.21
4 0
::: 생각 :::

"아저씨, 강릉!"
"뭐?"
"강릉~ 강릉 몰라 강릉?"
"시끼. 취했네. 많이 마셨구나? ㅎㅎㅎ"
"ㅎㅎㅎ"


"정국아. 나 좋아하는 사람 생겼다. 강릉산다. 씨...
 야, 내가 돈 줄게. 내가 너 형편 모르는 것도 아니고..."
"너 지금 장난 치는 거 아니지?"
(절레절레) "... 보고싶다"


"...진짜 멀리도 산다..."


강릉가자고 말하는 친구 말고...
강릉까지 가자 그러면 데려다 줄 친구...

결국 지금처럼 운전기사...(응?)
아... 이게 아닌데... -ㅅ-a)) 긁적 긁적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나는 6월  (0) 2010.06.16
6월은 기쁘고 아프다  (0) 2010.06.15
이런 친구가 되고 싶다  (2) 2010.06.07
후...  (0) 2010.06.06
이번 선거는 흥했네  (0) 2010.06.03
6월  (0) 2010.06.01
2 0
::: 생각 :::
어제(시간 개념이 좀 가물가물하긴 하지만) 같이 일하던 파트 선임님 모친상이 있어 오늘 새벽(12시)에 익산을 향해 문상을 다녀왔다.

나까지 총 4명을 태우고 밤을 새서 내달리고 다시 또 출근해서 일하다가 왔다.

밤새 운전해도 그닥 피곤해하지는 않고, 졸지않고 운전은 잘 하는 타입인데...
모두들 무슨 용기로 그랬는지 모르겠지만,
쿨쿨 잘 때도 잘 끌고 왔다.

그나저나 다들 한 번 갔다왔더니 또 놀러가기를 간절히 원하는구만...
그래서... 단풍놀이에 이어
이번에는 겨울특집.

하이원에서 보드타고 카지노 땡기러 한 판 가야겠다.
주말이 이제 얼마 안남았는데, 언제로 가야될지 모르겠구만.

일단 스케쥴 조절부터...

여튼 하루를 빡시게 보냈더니 졸리다.
얼른 자고 내일 또 스키장을 가야된다.

노느라 이렇게 바쁜 적은 이번주가 진짜 처음이자 마지막이 아닐까 싶다.
(아직 겨울이 안 끝나서 신나게 몇 번 더 놀 듯 하지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교육갔다 왔음  (0) 2010.01.26
투병 중  (0) 2010.01.24
아퀴관광  (2) 2010.01.22
우산 부상  (0) 2010.01.21
안한다규~  (4) 2010.01.19
학원 등록  (2) 2010.01.18
2 0
::: 생각 :::

1. 운전

운전을 하면서 좀 난폭해지는 것 같다.

내 운전의 모토는 사장님 기사님이었는데, 요즘들어 승객들이 불안해한다.
차주님들도 운전솜씨가 못 마땅한 모양이고...

여튼... 속도를 올리면서, 입은 순화하고(운전하면서 계속 얘기한다. "끼어들지마요~" "헉~" 이런 식으로), 다시 스타일은 사장님 기사님 스타일로...

승객의 안전을 위해 닦고 조이고 기름...까지 쳐야하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요즘 초록색에 꽂혔다

2. 신발

참 마음에 드는 신발이 있어서, 매장 몇 군데를 돌고 겨우 한 족 마련했는데,
사람들 반응이 시원찮군.

"니가 신입생이었으면 정말 신발이 이쁠텐데..."

흠... 이거 연수원갈 때 가져가려고했는데...
그냥 옛날 신발을 들고 가야할 것 같다. -ㅅ-;

너무 튀나? ㅋ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단 잠시 생환  (0) 2007.03.06
교육 다녀 오겠습니다~  (4) 2007.02.21
요즘 들어...  (4) 2007.02.18
설날  (0) 2007.02.17
또 딴짓하느라 좀 늦었지만  (5) 2007.02.17
세상과의 대화  (2) 2007.02.16
4 0
1
블로그 이미지

Comedy … --- … Tragedy.

아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