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각 :::
뭐 특별한 이유는 없었다. 아침 9시에 살포시 월드컵 경기장까지 갔던 나는(분명 홈페이지에 9:00부터 신청을 받는다고 되어 있었다) 문 앞에 "대기자가 폭주하여(진짜 폭주한다는 표현을 써 놨다) 신청할 수 없지롱~(왠지 분하다)"이라는 안내문을 보고 말았다.

혹시나하는 마음에 안으로 들어갔던 나는 도떼기 시장같은 모습에 흠칫 놀라고 말았다. 앉을 곳은 이미 어르신들이 다 차지... 할 수 없이 거기 서 계신 공무원분에게 여쭤보니

"(당황한 듯)오늘은 신청 못 하나요?"
"(익숙한 듯)네..."
"(흠칫 놀라며)언제 와야되요?"
"(별거 아니라는 듯)6시 반에는 와야 대기표 받으실 수 있어요."

6시 반이라... 이 얼마나 대한민국 관공서답지 못한 일인가... 6시 반에 오는 것은 아무 일도 아니지만(난 집이 여기니까? 캬캬) 공무원들의 열정에 놀랬다. 뭐, 내일 가보면 공무원이 직접 나와 있는 지 없는 지 알 수 있겠지만...

여튼 아침 6시 반에 나오랬으니 6시 쯤 가봐야겠다. 따라서 오늘의 스케쥴은 MSL을 보다가 잠이 든 후 약 12시쯤 깨어 축구와 함께 와우. 6시까지 축구보고 바로 가서 여권신청... 이 되겠다.

여권 만들기는 소문대로 정말 어려운 것이었다.



뱀다리)) 오늘 축구를 안하는군... 털썩.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차범근  (2) 2006.06.29
이번 월드컵에 가장 마음에 드는 응원가  (4) 2006.06.29
여권 만들기 실패  (2) 2006.06.29
성적의 양극화  (2) 2006.06.29
Hear me  (0) 2006.06.27
축구  (4) 2006.06.25
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