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각 :::
내가 적극적으로 지켜주지 못하는 것 만큼 슬픈 일이 있을까...



그건 됐고,
도대체 어려운 글들을 쓰면 사람들이 댓글을 안단다.
분명 읽고 가는 것도 다 아는데 말이지... -ㅅ-;
부담없이 댓글 좀 달아주세요.
외로운 블로그 같으니....

내 너를 위해 어려운 글은 쓰지 않으마... ㅠㅠ

겨울 옷이 거지왕 김춘삼 필이 나는 잠바떼기들 밖에 없어서 옷을 몇 벌 마련해야겠다.

옷을 잘 입어야 될 일이 많아지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궁금한 것들  (0) 2009.11.26
Plane  (4) 2009.11.25
누군가 내 친구에 대한 험담을 할 때  (6) 2009.11.24
살다보면  (4) 2009.11.23
변덕쟁이 아퀴씨  (2) 2009.11.22
선택지  (0) 2009.11.19
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