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경'에 해당되는 글 3건

::: 생각 :::
얼마전에 에버랜드에서 안경을 날려보내버리고 난 후 안경을 다시 하려고 하는데,
아... 이 놈의 안경점 찾기가 참 힘들다. 

오늘 점심 먹고 남대문 근처를 가 봤는데,
이건 뭐 일본인들 상대로 하는 안경점만 같고...
성격상 이런데를 별로 안 좋아해서... 흑...

안경 하나 하기 참 힘들다...
어디서해야 잘 했다고 소문이 날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0) 2011.10.04
피곤한 여행  (0) 2011.09.26
안경  (0) 2011.09.19
흥이 안나냐  (0) 2011.09.16
벌써 일년  (0) 2011.09.15
데이라이트  (0) 2011.09.13
0 0
::: 생각 :::
나는 내가 나이가 많이 들었다고 생각하고 살지는 않는 편인데(28청춘이다) 딱 한 번 정말 내가 나이가 많아졌구나하고 생각할 때가 안경에 관해서 누군가와 이야기를 나눌 때다.

몇 달 전 눈이 하도 뻑뻑해서(지금도 그렇지만) 안과를 찾아갔었는데, 의사가 이렇게 물어봤다.

"안경 몇 년 끼셨죠?"

가만 생각해 보던 나는 한숨을 푹 쉬며 대답할 수 밖에 없었는데...

"20년이요."

그렇다. 저렇게 말하고 보니 안경을 낀지가 정말 오래된 것이었다.

20년 동안 안경을 쓰면서 우여곡절도 많았는데, 언젠가 중간에 한번 렌즈로 갈아타본 적이 있다.
그런데 이게 별로 인물도 안나고, 눈도 하도 뻑뻐하고, 게다가 눈이 작아서 렌즈를 끼는 것이 대폭 어려웠다.

여튼 뭐... 각설하고...

지지난주 토요일에 안경을 맞추러 갔었다. 지금 쓰고 있던 안경이 2년이 넘어서 코팅이 다 벗겨질 지경에 이르러서 신나게 안경을 맞췄다.

다 맞추고 다시 안경을 써보니... 이런... 왼쪽 도수가 맞지 않았다.
난시가 있는 편이라 제대로 하지 않으면 정말 뿌옇게 보이는데 원래 쓰던 안경이랑 너무 비교가 되게 안보여서 당장 다시 안경점으로 뛰어갔다.

여차저차 사정을 설명하고 처음에 시력검사할 때보다 훨씬 많은 시간을 들여서 시력검사를 하고, 렌즈를 이리저리 어지럽게 조합해보고 마침내 그나마 마음에 드는 도수를 찾아냈다.

그렇게 다시 안경을 맡기고 월요일에 찾아서 지금 열심히 쓰고 있다.

그러니, 안경이 실컷 다 맞춰졌어도, 내 눈에 맞지 않으면 다시 안경점에 가서 클레임을 걸자. 다시 맞춰준다. 추가비용없이. 맞추자마자 다시 맡기면 제일 좋고, 너무 늦으면 안되니 적어도 일주일전에는 다시 가서 맡기자. 홍홍홍...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천황? 일왕?  (8) 2008.05.15
본가  (0) 2008.05.12
안경잡이 아퀴  (0) 2008.05.05
지름신 강림  (8) 2008.05.02
꽃 놀이 가고프다  (8) 2008.04.13
봄날의 일요일  (0) 2008.04.08
0 0
::: 생각 :::

안경을 바꿀 때가 되었다.

이제 렌즈도 많이 긁히고... 테도 때가 많이 묻고...

지름신이 안경에도 찾아오셨는지... 좀 값이 나가더라도 괜찮은 놈을 지를까한다.

그렇다고 특별히 마음에 담아두고 있는 테나 렌즈가 있는 것도 아니고...

하암... 동네 안경점을 갈...시간이나 있을까?

엉엉...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퇴근 후  (4) 2008.03.18
불타는 3월  (6) 2008.03.16
안경  (2) 2008.03.08
3월 시작  (10) 2008.03.03
자빠링  (0) 2008.02.27
뉴 하트  (0) 2008.02.21
2 0
1
블로그 이미지

Comedy … --- … Tragedy.

아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