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각 :::
꽤 많은 일을 치뤄내고,
꽤 많은 곳을 돌아다니고,
꽤 많은 양의 대화를 나누고,
꽤 많은 생각을 하게 된 하루였다.

내가 아직 어린 건지,
남이 아직 어린 건지...

일단 매일매일 사람을 꿰뚫어 볼 수 있는 눈을 가지기 위해 노력해야겠다고 생각했다.

0.5 % 씩 다른 그 사람들을
나는 어떻게 바라봐야 하는 걸까...

똑똑해지고, 그 쪽들은 바라보지 말고,
내가 원래 좋아하는 쪽으로 성큼성큼 걸어가야겠다고 마음 먹었다.

꽤 오랫동안 내가 그리던 모습이 
단지 그림자라고 생각했던 적이 있는데...
아닌 것 같다.
그냥 내가 좋아하는 방향인 듯.

아퀴씨 요즘 개그필(이건 내 자신감과 비례하는 거라...)이 충만하니 
뭘 해도 될 듯.
핫핫핫.

기고만장 아퀴씨.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학원  (2) 2010.02.01
아 피곤해  (0) 2010.01.31
심도 깊은 하루  (0) 2010.01.30
에라, 되는 일도 없고  (0) 2010.01.29
교육갔다 왔음  (0) 2010.01.26
투병 중  (0) 2010.01.24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