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각 :::
소닉은 고슴도치다.
고슴도친데 뱅글뱅글 구른다.
뱅글뱅글 굴러서 까칠한 털로 아이템을 터뜨려서 먹거나, 적을 처치한다.

이 구르는 동작이,
몸을 숙이면 되는데,
제자리에서는 숙이면 그냥 웅크리고만 있는데,
달려가면서 숙이면 공격을 한다.

그래서 그냥 웅크리기만 하려고 하는데,
자기도 모르게 달려가다가 숙이면 빙글빙글 돌아버린다.


사람들 사이에서 일도 그렇다.
난 그냥 웅크리고 싶어서 웅크리면,
나도 모르게 달리고 있었다면 본의 아니게 까칠하게 공격적이게 된다.

안그래도 요즘 대인기피에 시달리는데,
이게 다 내 탓인 것 같기도 하다.

결론적으로,
터닝 포인트가 하나 추가됐다.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날씨는 덥고  (0) 2009.08.01
그 때도  (2) 2009.07.30
Sonic  (0) 2009.07.27
라면, 계란  (14) 2009.07.24
좋은 하루  (0) 2009.07.22
개와 고양이  (2) 2009.07.20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