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각 :::

새해초 계획을 잘 세우는 편이 아닙니다.

지켜봤자 잘 지키지 않기도 하고 새해초에 거창하게 세우기보다는 중간중간 필요할 때 하고 싶은 일을 하려고 계획을 하는 편입니다.

작년에 느닷없이 시작했던 운동이 그렇고 지금도 느닷없이 생각한 계획이 그렇습니다.

물론 세운다고 다 지키는 건 아닙니다.

예를 들면 영화 리뷰를 모두 하려고 했다든지...


블로그도 정말 열심히 가끔 글을 쓰고 있는데, 도무지 publish 할 만큼 완성도 높은 글이 없어서 고민입니다.

지금도 새벽에 자다 깨서 이런 뻘글이나 쓰고 있습니다.


그래서 느닷없이 결심한 몇 가지를 써볼까 합니다.


책을 읽어야겠습니다.

작년에 사 놓은 책도 택배박스 안에서 썩어가고 있는데 얼른 재고처리를 해야될 것 같습니다.


여행을 가야겠습니다.

항공 마일리지를 사용하든지, 내 돈을 내고 가든지 여행을 한 번 떠나야겠습니다.


그리고 요즘 회사 업무를 하면서 느껴본 몇 가지 일을 좀 해봐야겠습니다.


이 계획들이 다 될지 안될지는 모르겠지만 일단 제일 쉬운 책은 좀 읽어야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NX30 스냅샷들  (0) 2014.06.03
로또가 당첨될 확률  (4) 2014.01.15
느닷없는 결심  (0) 2014.01.13
한 해가 갑니다  (0) 2013.12.31
나인: 아홉 번의 시간여행. 2013.  (0) 2013.07.19
진동칫솔  (0) 2013.06.13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