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각 :::

"아저씨, 강릉!"
"뭐?"
"강릉~ 강릉 몰라 강릉?"
"시끼. 취했네. 많이 마셨구나? ㅎㅎㅎ"
"ㅎㅎㅎ"


"정국아. 나 좋아하는 사람 생겼다. 강릉산다. 씨...
 야, 내가 돈 줄게. 내가 너 형편 모르는 것도 아니고..."
"너 지금 장난 치는 거 아니지?"
(절레절레) "... 보고싶다"


"...진짜 멀리도 산다..."


강릉가자고 말하는 친구 말고...
강릉까지 가자 그러면 데려다 줄 친구...

결국 지금처럼 운전기사...(응?)
아... 이게 아닌데... -ㅅ-a)) 긁적 긁적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나는 6월  (0) 2010.06.16
6월은 기쁘고 아프다  (0) 2010.06.15
이런 친구가 되고 싶다  (2) 2010.06.07
후...  (0) 2010.06.06
이번 선거는 흥했네  (0) 2010.06.03
6월  (0) 2010.06.01
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