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각 :::
집에 박스를 쌓아 놓는 창고가 있는데,
문도 잠궈놨는데 위에 있는 조그만 틈으로 들어왔나 보다.

내가 처음 봤을 때만해도 계속 품고 있었는데,
금방 알을 깠다.

FUJIFILM | FinePix S5Pro | 1/15sec | F/4.2 | 38.0mm | ISO-3200

▲ 잘 보이나? 조기 가운데 있는게 새새끼(?)다

FUJIFILM | FinePix S5Pro | 1/18sec | F/4.2 | 40.0mm | ISO-3200

▲ 솜털이랑 새까만 눈만 보인다


오늘 수원으로 돌아오면서 한번 더 열어보니, 어미새가 단단히 지키고 있었다.
아빠새는 먹이 구하러 간 듯.
아빠새는 창고 지붕에서 한 번 보고 못 봤다.

FUJIFILM | FinePix S5Pro | 1/30sec | F/4.5 | 70.0mm | ISO-3200

▲ 헛. 넌 누구?

FUJIFILM | FinePix S5Pro | 1/35sec | F/4.5 | 70.0mm | ISO-3200

▲ ... 절루 가


틈도 잘 안보이고 환경도 별로 안 좋은데 둥지 짓고 알 까느라 고생이 많았다.
그나저나 얘네는 뭘 좋아하는지 잘 모르겠네.
신고

'::: 생각 :::'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실수  (0) 2009.05.14
뭘해도 재미가 없다  (2) 2009.05.07
집에 새가 알을 깠다  (4) 2009.05.04
2009년  (2) 2009.05.03
돌아왔다  (2) 2009.04.29
농구 보고 왔다  (0) 2009.02.23
4 0